자가치유 성공사례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뇌경색 후유증
 
흡선치유닷컴 기사입력 2013/12/04 [14:11] 조회 4225
2013. 10.
성명: 조 0 0 나이/성별: 75세/여
 
조00님은 5개월 전 뇌경색으로 좌반신이 마비되어 불편한 생활을 하고 있었다.
그러던 중 흡선으로 간암3기기 완치된 재일교포 친지의 소개로 흡선을 시작하게 되었다.
 
시작초기의 증상은 왼손의 마비, 어지러움, 식욕저하와 오래된 무릎의 퇴행성관절염 등이었다.
특히 가장 불편해하는 증상은 소변을 볼 때마다 허리를 따라 타고 올라오는 두통이었다.
1개월 흡선 시행 후 왼손마비가 좀 풀리는가 싶더니 오히려 더 나무토막같이 딱딱해졌다.
머리 경색부위에 가해지는 자극으로 인한 명현반응이다.

환우에게 용기를 복돋아 주면서 계속 시행을 하였다.
 
3개월이 경과하자 어지러움증이 개선되기 시작하였다.
 
6개월이 경과하자 왼손의 마비증상을 제외한 대부분의 증상이 호전되었다.
특히 소변을 볼 때 마다 나타나는 두통이 모두 사라져 너무 좋다고 하였다.
 
다만 마비증상이 완전 해소되지 않았고 아직 독소의 분출이 있는 편이므로
완치를 넘어 재발방지까지 고려하여 끝까지 치료하기로 하였다. - 출처, 영진한의원 -
기사입력: 2013/12/04 [14:11]  최종편집: ⓒ 흡선치유닷컴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흡선치유법의 한의학적 정의, 한의학박사 박병준
'흡선치유법' 한의학적으로 고찰하다
김윤자 한의학 박사, 일천 제자단 입문
광고
광고
광고
광고
주간베스트 TOP10